MY MENU

코클리닉

축농증(부비동염)이란?

부비동은 코 주위의 얼굴 뼈 속에 있는 비어있는 공간을 말합니다.

초록/황색콧물, 목뒤로 넘어가는 가래, 두꺼워진 점막 이 공간들은 작은 구멍(자연공)을 통해 코 안과 연결되어 있고, 이 구멍을 통해 부비동 내부 공기의 환기 및 분비물의 배설이 이루어지게 됩니다.

부비동염(축농증)이란 이 구멍이 막혀서 부비동이 제대로 환기 및 배설되지 않아 이차적으로 부비동에 염증이 발생하고, 농성 분비물이 고이면서 염증이 심해지는 상태를 말합니다.

질병의 기간이 4주 미만일 경우에는 급성 부비동염, 3개월 이상 지속될 경우에는 만성 부비동염으로 정의합니다.

축농증(부비동염) 원인
축농증은 은 급성과 만성의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으며, 급성 부비동염은 대개 감기가 지속될 때 후기 합병증으로 발생합니다.

만성 축농증은 급성 축농증이 적절히 치료되지 않거나 급성 염증이 반복될 경우에 생기게 됩니다.

구조적 또는 생리적인 이상이 생겨 부비동 분비물이 잘 배설되지 않으면 세균 감염 및 염증이 발생하여 점막이 붓게되고, 이는 부비동의 자연공을 더욱 폐쇄시켜 증상의 악순환을 초래합니다.

축농증(부비동염)의 증상

  • 감기가 가장 흔한 원인이며 편도염이나 인두염ㆍ알레르기성비염이 있을 때에도 잘 생기며 기온이나 습도가 갑자기 변하거나 대기오염이 심할 때, 생활환경이 비위생적일 때, 부모가 축농증이 있는 등 유전적인 소인이 있을 때 더 잘 생깁니다.
  • 코막힘, 누런 콧물, 얼굴 통증이 주 증상
  • 급성 부비동염에서는 권태감, 두통, 미열과 함께 코 막힘, 콧물과 안면 부위의 통증이 올 수 있습니다.
  • 만성 부비동염에서는 코 막힘, 지속적인 누런 콧물, 코 뒤로 넘어가는 콧물 등이 생기며 더 진행하면 냄새를 잘 못 맡거나, 두통 및 집중력 감퇴 등과 귀나 목에도 영향을 미쳐 만성 후두염, 기관지염 등의 호흡기 질환이나 중이염과 같은 귀 질환이 합병되기도 합니다.
  • 급성축농증을 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축농증으로 진행할 수 있는데, 이렇게 되면 수술을 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축농증(부비동염)은 내시경 검사로 진단
내시경으로 코 안을 관찰하게 됩니다.
단순 부비동 방사선 촬영은 가격이 저렴하고 부비동염을 대략적으로 진단할 수 있으며 정밀진단이 필요할 때는 컴퓨터 단층촬영(CT)을 합니다. 특히 수술을 고려할 때는 CT검 사로 알레르기 비염의 동반 유무를 확인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천식이 있는지 점검해야 합니다.

치료는 항생제 약물치료가 우선
치료는 항생제 등의 약물 치료가 우선이며, 생리식염수를 이용하여 코 안을 세척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약물치료가 잘되면 고름 같은 콧물이 개선되어 색이 엷어지고 점도가 묽어 지며 차츰 양이 줄고 비강 통기 상 태가 개선되고, 치료 종료 후 2주일 만에 단순방사선 촬영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약물치료 후 호전되지 않으면 수술적 치료로 완치가능
부비동염은 적절한 항생제 치료로 호전되지 않으면 수술적인 치료를 통해 얼마든지 완치가 가능한 병입니다. 치료원칙은 막혀있는 부비동의 자연공을 열어주어 부비동의 환기 및 배설을 유지 하는 것입니다. 최근에 들어 내시 경수술이 발달되면서 일부 특수한 경우를 제외한 대부분의 부비동염은 내시경을 이용하여 수술하게 됩니다.